제목 아시아 경제 보도 자료(2013.12.26)
작성자 관리자  
첨부파일
 

네오퍼시픽(주) 신길원 대표이사,완도 보길면에 아웃도어 30벌 기증

최종수정 2013.12.26 11:24기사입력 2013.12.26 11:24

 
 
네오퍼시픽(주) 기업을 경영하고 있는 신길원(57)대표이사가 보낸 아웃도어를 보길면사무소 직원들이 입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친절한 주민들 때문에 보길도에서 힐링한 보답으로 보냅니다 ”

[아시아경제 김승남 기자]지난 24일 전남 완도군 보길면사무소에 어려운 이웃에게 전달해 달라며 고급 아웃도어 점퍼 30벌이 도착해 차디찬 겨울을 훈훈하게 하고 있다.

선물을 보내온 주인공은 서울에서 네오퍼시픽(주) 기업을 경영하고 있는 신길원(57)대표이사로 알려졌다.

신 대표이사는 보길도에는 아무런 연고가 없으나, 지난 7일 보길도를 여행하면서 아름다운 경관에 매료되고 친절한 주민들 덕분에 도시생활로 찌든 마음을 힐링하며 여유를 찾게 되는 소중한 계기를 갖게 되었다는 것.

친절한 보길도 사람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표할 방법을 생각하다 차가운 겨울에 고생하는 미화요원과 어려운 이웃들에게 전달해 달라며 아웃도어 30벌을 보길면사무소에 보내왔다.

보길면 예송리 김모씨(여, 80)는 “얼굴도 모르는 분에게 뜻밖에 선물을 받게 되어 너무 감사하며 추운 겨울을 따뜻하게 보낼 수 있게 되었다”고 말했다.

김승남 기자